건성각결막염 강아지 안구건조증 눈 건강

강아지 안구건조증(건성각결막염): 눈 건강의 모든것 (3편)

건성각결막염 강아지 안구건조증 눈 건강

강아지도 ‘안구건조증(건성각걸막염)’을 앓는다. 안구건조증은 흔히 사람에게만 있다고 생각할 수 있지만 그렇지 않다.

우리는 종종 “눈이 건조하다.” 라는 표현을 쓴다. 눈이 마른듯한 느낌이 들면서 뻑뻑해지게 되는데 우리는 주로 이럴 때 인공 눈물을 넣으면서 관리를 해주고는 한다.

이렇게 강아지도 비슷한 증상과 느낌을 느끼게 되는데 스스로 인공 눈물을 넣을 수 없기 때문에 보호자의 관리가 필요하게 된다.

 

지난 포스팅으로 ‘눈 건강의 모든것’ 이라는 주제로 눈 관련 주요 질병에 대해 알아봤다. 첫 번째로는 결막염에 대해 알아 봤고, 두 번째로는 백내장에 대해 알아봤다.

  1. 눈 건강의 모든 것(1): 결막염
  2. 눈 건강의 모든 것(2): 백내장

눈 건강의 모든 것 마지막 포스팅으로 이번에는 안구건조증이라고 불리는 건성각결막염에 대해 알아볼 예정이다.

안구건조증(건성각결막염): 눈 건강의 모든 것(3편)

강아지 안구건조증이란?

우리에게 안구건조증이라고 더 잘 알려진 건성각결막염은 강아지에게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는 질병이다.

건성각결막염은 흔한 안과질환으로 눈물의 분비량이 여러 이유에 따라 감소하게 되면 이로 인하여 눈을 보호하는 눈물층이 얇아지게 되어 발생하는 질환이다.

눈물층이 얇아지게 되면 당연히 쉽게 건조해지게 되고, 건조해지게 되면 세균의 침투가 쉬워져 각막이나 결막에 염증이 생기고 질병으로 이어지게 된다.

세균감염이 일어나게 되면 나중에 궤양이나 색소침착으로 이어질 수 있는 가능성이 있어 안구건조증도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건성각결막염의 원인

앞서 언급한 대로 가장 큰 원인은 ‘눈물 분비량의 감소’이다.

그렇다면 어떠한 이유로 눈물 분비량이 감소하게 될까?

  1. 눈물샘의 기능 저하
    – 항생제에 장기간 노출되거나 바이러스 침투로 인하여 눈물샘을 구성하는 세포들이 파괴되어 감염원으로부터 영향을 받는 경우가 있다.
  2. 유전적 요인
    – 선천적으로 눈물분비샘에 이상이 있는 아이들이 있으며 이로 인하여 눈물 분비량에 이상이 생길 수 있다.
  3. 환경적 요인
    – 또한 강아지가 생활하는 환경이 너무 건조하여 눈물이 쉽게 마르는 경우에도 이러한 일이 일어날 수 있다.
  4. 노화
    – 강아지가 노화될 경우 자연스럽게 눈물샘의 기능 또한 저하되어 분비량에 이상이 생기는 경우도 발생할 수 있다.

안구건조증은 어느 강아지에나 발생할 수 있지만 주로 아래의 품종에 더 자주 나타난다고 알려져 있다.

  • 사모예드
  • 요크셔테리어
  • 아메리칸 코커스파니엘
  • 시츄
  • 페키니즈
  • 미니어쳐 슈타우져

 

건성각결막염의 증상

건성각결막염은 다양한 증상이 있지만 우리가 강아지로부터 쉽게 발견할 수 있는 증상들을 정리해봤다.

  • 눈이 건조하고 붉음
    • 눈 주변에 항상 건조하여 살이 트고 붉은기가 돈다.
  • 눈꺼풀 주위의 피부가 염증
    • 강아지가 눈 주변을 가려워한다면 피부 염증으로 인한 가려움일 수 있다.
  • 충혈된 눈
    • 강아지의 눈이 자주 충혈 되어있고 눈을 자주 깜빡거린다.
  • 눈꼽
    • 눈에 끈적한 눈꼽이 자주 낀다.

건성각결막염의 치료

특히나 강아지가 안구건조증으로 인하여 눈을 자주 긁게 되면 안좋을 수 있다.

강아지가 눈을 세게 긁다가 안구에 상처가 날 경우 각막궤양이나 각막천공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위에 언급된 증상들이 나타날 경우 빠르게 수의사를 방문하여 진단을 받고 치료를 받아야 한다.

건성각결막염의 진단 및 치료법

수의사를 방문하게 되면 가장먼저 눈물량 검사를 진행하게 되고 정도에 따라 치료법을 결정하게 된다.

치료는 주로 눈에 바르는 연고와 안약을 처방하게 된다.

안약은 주로 하루에 2-3회 정도 투여하게 되고 인공 눈물 처럼 강아지의 눈에 바로 투여하고 강아지가 자연스럽게 눈을 깜빡일 수 있도록 해줘야 한다.

안구건조증이 심할경우 수술을 진행하는 경우도 있으나 대부분의 경우 연고와 안약으로 치료가 가능하기 때문에 수술로 가는경우는 극히 드물다고 한다.

건성각결막염의 예방 및 관리법

  1. 실내 습도 조절- 강아지가 지내고 있는 환경의 습도를 50-60% 정도로 건조하지 않게 유지해주는 것이 중요하다. 습도를 잘 유지한다면 강아지의 눈 건강에도 도움이 된다.
  2. 영양제 급여
    – 눈에 좋은 비타민A 관련 영양제를 급여하는 것도 방법이다. 주로 소 간으로 만들어진 영양제를 급여하지만, 비타민A의 경우 과잉 섭취시 소변으로 배출되지 않고 독소로 변하는 만큼 일주일에 2번정도 소량 급여를 해야한다.
  3. 정기적인 눈 검사
    – 정기적으로 수의사를 방문하여 눈 건강에 이상이 없는지 체크하는 것도 중요하다. 모든 병은 관심과 주기적은 검진으로 예방이 가능하다.
  4. 눈 주변 청결 유지
    – 산책을 하면서 강아지의 눈은 다양한 세균과 바이러스에 노출될 수 있다. 항상 눈 주변에 이물질이 없는지 체크해주어야 한다.

강아지 눈 건강의 중요성

건성각결막염은 가장 기본적인 안과질환으로 볼 수 있지만 이를 가볍게 여기고 방치할 경우 심각한 질환으로 이어 질 수 있는 가능성이 있어 관리가 필요한 질병이다.

또한 안약 투여만으로도 어느 정도 관리가 가능한 질병이기 때문에 귀찮을 수는 있지만 그래도 잘 관리를 해준다면 더 큰 질병으로 이어지지 않는다.

그렇기 때문에 사람의 안구건조증 처럼 그냥 뻑뻑하다는 정도로 가볍게 넘어가지 말고 우리 강아지의 눈 건강을 위해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야 한다.

 

지난 세 번의 포스팅을 통해 강아지 눈 건강의 중요성에 대해 알아봤다.

강아지의 눈은 잘 관찰해주는 것 만으로 다양한 질병의 예방이 가능하기 때문에 보호자의 주의 깊은 관심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강아지의 안구건조증 관련하여 정보가 정리되어 있는 유튜브 링크도 하나 첨부한다.

[안구건조증 관련 유튜브 링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